리플 CEO "알트코인, 비트코인 가격에서 독립할 것"
리플 CEO "알트코인, 비트코인 가격에서 독립할 것"
"적자생존… 10년 후 암호화폐의 99% 사라진다"
  • 노윤주 기자
  • 승인 2018.05.31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rad.jpg

 

브래드 갈링하우스 리플 CEO가 리플을 포함한 알트코인 가격이 비트코인의 영향권에서 벗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지난 30일(현지시간) 갈링하우스 CEO는 CNBC와의 인터뷰에서 "지금까지 리플과 비트코인 가격 사이에 큰 상관관계가 있었다"며 "하지만 리플은 비트코인과 달리 실질적인 활용성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갈링하우스 CEO는 그동안 알트코인의 시세가 개별 코인의 역량이 아닌, 비트코인 시세에 따라 결정돼 왔다고 분석했다.

 

그는 증거로 리플의 사업 성과를 제시했다. 리플은 올해 1분기 20여곳의 신규사업자와 계약을 체결하는 등 눈에띄는 성과를 냈지만 가격은 오히려 70% 이상 급락했다. 

 

리플은 지난 1월 4일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 기준 최고가 4750원을 돌파했지만 이후 점차 하락하며 31일 4시 30분 673원대에서 거래되고 있다. 비트코인 가격 역시 지난 1월 6일 2500백88만8000원을 기록했던 것과 달리 31일 4시 30분 832만원까지 하락했다.

갈링하우스 CEO는 "언젠간 투자자들도 코인별로 용도가 다르단 것을 이해하는 시점이 올 것"이라고 말했다. 투자자들이 단순 투기가 아닌 개별코인에 대한 가치투자를 한다면 알트코인 시세 역시 비트코인으로부터 영향을 받지 않을 것이라는 의견이다.

 

그는 또 "10년 후 현재 거래 중인 약 1500개 암호화폐 중 99%가 사라질 것"이라며 "제 기능을 하지 못하는 코인들은 시장에서 도태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아울러 갈링하우스 CEO는 암호화폐 시장 안정화를 위해선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와 같은 정부 기관의 역할이 크다고 강조했다. 

 

그는 "SEC는 사기라고 의심되는 암호화폐 공개(ICO)에 대해 적극적으로 개입해야 한다"며 "규제를 통해 정부 기관은 투자자뿐 아니라 제 역할을 다 하고 있는 코인들 역시 보호해야 한다"고 SEC의 규제 정책을 옹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