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부, ICT 18개 기술 개발 과제 선정하고 본격 '지원 사격'
과기부, ICT 18개 기술 개발 과제 선정하고 본격 '지원 사격'
  • 노윤주 기자
  • 승인 2019.07.30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셔터스톡]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오는 31일 데이터, 네트워크, 인공지능(A.I), 블록체인 등 '2019년 ICT 혁신기업 기술개발 지원사업'의 18개 기술개발 과제를 최종 선정해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이 사업은 4차 산업혁명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ICT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미래 융‧복합 기술개발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과제의 기술개발 및 사업화 성과를 제고하기 위해 총 두 차례에 걸쳐 이뤄지며 사전기획 3개월과 기술개발 18개월로 나뉘어 선정‧지원하게 된다.

또 ICT와 의료, 제조, 에너지 등 타산업간 융‧복합 분야의 신시장 창출 도전을 지원하는 'ICT 신시장 창출지원(Track1)'에 최대 7억5000만원을, 미래통신·전파, 소프트웨어(SW)·A.I 등 ICT 6대 기술분야 고도화 및 기반 강화를 위한 'ICT 핵심기술 고도화 지원(Track2)'에 최대 4억5000만원을 2년간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에 선정된 과제에는 '건설분야 현장지원 및 원격협업을 위한 확장현실(XR) 기반 지능형(AI) 관리지원 시스템 개발(ICT+제조)', '절단‧마비 장애인을 위한 자기주도형 스마트 헬스케어 시스템 개발(ICT+의료)' 등이 포함됐다.

용홍택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려면 잠재력과 기술 경쟁력을 갖춘 ICT 분야 혁신 중소기업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국내 ICT 중소기업들이 기술개발 능력을 제고하고 지속적으로 성장해 튼튼한 ICT 산업 생태계 구축에 기여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