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10, 가상통화 지갑 탑재…디앱은 코인덕
갤럭시S10, 가상통화 지갑 탑재…디앱은 코인덕
  • 김혜정, 노윤주 기자
  • 승인 2019.03.11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코인덕]
[출처=코인덕]

삼성전자가 갤럭시S10 전용 가상통화 지갑을 출시했다. 그간 파트너사로 거론됐던 엔진과 코스미 등은 이 전자 지갑 앱에서 사용되는 것으로 밝혀졌다. 또 가상통화 결제 앱인 코인덕도 디앱으로 추가했다.

11일 삼성전자 관계자는 <데일리토큰>에 "자체 개발한 가상통화 지갑을 출시한 것이 맞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지난 8일부터 갤럭시 스토어에 '삼성 블록체인 월렛'을 공개했다. 현재는 최신 모델인 갤럭시S10에서만 검색 및 다운로드할 수 있다. 노트9 등 다른 기종에도 이 앱을 지원할지는 결정된 바 없다는 입장이다.

엔진과 코스미는 따로 앱 다운 받아 블록체인 키스토어와 연동해 사용해야 한다. 코인덕과 크립토키티는 블록체인 월렛 앱 안에서 직접 사용이 가능하다. 블록체인 월렛이 지원하는 가상통화는 총 18종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직접 파트너십을 체결한 것은 엔진과 코스미 그리고 코인덕 세개 기업"이라며 "크립토 키티는 앱 없이 링크로 접속해 키스토어와 연동시킬 수 있다"고 설명했다. 

삼성이 주력하고 있는 결제 부분은 코인덕이 맡게 됐다. 기존에 코인덕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상점의 가상통화 지갑 주소를 마이이더월렛 등 외부 지갑에 복사 붙여 넣기 하는 등 여러 절차를 겪어야 했다.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결제 과정을 단축하겠다는 것이다. 블록체인 월렛으로 QR코드를 스캔한 후 보관하고 있는 이더리움을 사용해 곧바로 전송을 완료할 수 있다. 

코인덕 관계자는 <데일리토큰>에 "지난해 12월 삼성전자의 스타트업 지원 프로젝트 C랩에 선정된 이후 외부에 공개하지 않고 블록체인 월렛과의 연동 기능을 개발하고 있었다"며 "결제 가능한 가상통화 종류를 늘려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C랩에 참여 중인 블록체인 기업은 해외 송금 프로젝트 모인과 코인덕 두 곳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