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팍스, 세계 최초 아토믹 스왑 기술 개발 성공
비트팍스, 세계 최초 아토믹 스왑 기술 개발 성공
  • 노윤주 기자
  • 승인 2019.02.13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논현동 팍스넷 빌딩에서 줄리아 솔로니코바(Julia Solonnikova) 비트팍스 해외영업이사가 크로스체인 기술의 응용분야에 대해 설명 중이다. [출처=비트팍스]

팍스넷의 탈중앙화 가상통화 거래소 비트팍스가 세계 최초로 '아토믹 스왑' 기술 개발에 성공했다. 아토믹 스왑은 이종의 가상통화를 거래소 등 중간 매개체를 거치지 않고 블록체인 상에서 직접 교환 가능하게 하는 기술이다.

13일 비트팍스는 논현동 팍스넷 빌딩에서 자체 개발한 아토믹 스왑 기술이 탑재된 블록체인 플랫폼을 선보이는 시연회를 개최했다.

이번에 공개한 플랫폼의 경우 4000TPS 속도로 하루에 약 3억4500만건의 거래량을 처리할 수 있고 하스켈 언어를 사용해 보안성을 높였다는 것이 비트팍스 측의 설명이다.

비트팍스 관계자는 <데일리토큰>에 "이번 시연회는 기술을 개발했다는 것을 알리는 자리였다"며 "향후 여러 블록체인이 상호 교류할 수 있는 허브 플랫폼으로 거듭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또 "이달 말 테크니컬 밋업을 개최하고 비트팍스 블록체인을 이용해 아토믹 스왑을 진행할 파트너사들을 모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태철 비트팍스 대표이사는 "올 상반기 중 엄선된 블록체인 업체들을 프로젝트에 참여시키고 다양한 글로벌 송금 서비스 및 미국 시장 진출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